우범기 정무부지사, 전북경영자 단체와 소통 간담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0/07/03 [17:02]

우범기 정무부지사, 전북경영자 단체와 소통 간담

새만금일보 | 입력 : 2020/07/03 [17:02]

 

전북도는 지난 3일 오전 10시 30분 도청 3층 중회의실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역경제인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우범기 정무부지사, 전북경영자총협회 김동창 상임부회장, 신민철 하이트진로 전주공장장, 김종원 전북은행 수석부행장 등 16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로 인한 지역사회 경제인들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이번 간담회를 통해 전북경영자단체와 회원사 경영인들은 전북도에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으로 영업활동을 하다보니 제품홍보 및 판매 부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어 코로나19로 중단된 전북도의 여러 가지 박람회 및 직거래장터 운영예산을 지역방송과 연계해 기업들의 제품 판매 정책으로 전환해 줄 것을 요청했다.

또 개인 및 자영업자들의 코로나19 피해로 대출금 상환능력 하락 시 신용등급도 하락해 이자율 상승 및 신규대출 거절로 이어져 경제적 어려움이 가중됨에 따라 코로나19로 인한 피해사례 입증시 CB사에 제출되는 개인 연체기록 삭제도 건의했다.

아울러 제품 개발부터 포장디자인까지 지원하고 있는 전북도 기업 지원사업들이 유통 트랜드에 부합하지 못해 계약 성사율이 낮음에 따라 지원사업중 일부를 대형 유통회사 및 수출 전문기업 등과 도내 기업을 매칭하는 B2B 사업으로 전환해 줄 것 등을 요청했다.

이와 같은 경영자들의 건의사항에 대해 도 우범기 정무부지사는 “건의된 내용들을 검토해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기업에서도 전북도의 ‘포스트 코로나19 대책’을 통해 도민들의 일상이 회복되고 위축된 기업의 생산활동도 재개될 수 있도록 근로자들의 안정적 고용유지와 일자리 키우기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대기기자/daehope@hanmail.net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