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농산물 산지 통합마케팅 ‘엄지척’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0/07/10 [17:30]

임실군, 농산물 산지 통합마케팅 ‘엄지척’

새만금일보 | 입력 : 2020/07/10 [17:30]

 

임실군 농산물산지유통센터가 올해 상반기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내면서 농산물 산지 통합마케팅에 탄력을 받고 있다.


군은 임실군조합공동사업법인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의 `2020년 상반기 사업실적 보고 및 사업계획 변경을 위한 통합마케팅 협의회’를 개최한 가운데 출하량 2,574톤에 매출액 47억원을 달성, 5,000만원의 인센티브를 확보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협의회에서는 생산자 조직화 및 통합마케팅 활성화 사업비 5,000만원 증액 및 산지통합마케팅사업 집합교육 판촉행사의 세부사업 변경 등 3개의 지원사업에 대한 사업계획 변경을 승인했다.


군 통합마케팅협의회는 조호일 부군수가 위원장을 맡고 있으며 7개의 공선출하(복숭아, 딸기, 토마토, 고추, 양파, 감자, 오이) 농민단체와 5개의 농업관련 단체(농협중앙회 임실군지부, 임실농협, 오수관촌농협, 임실군조합공동사업법인, 임실고추앤농산물가공판매(주)) 및 행정기관(임실군청, 품질관리원) 등 16명으로 구성돼 있다.


오수관촌농협과 임실농협이 공동출자해 2012년 설립된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는 선별장, 입출고장, 저온저장고 등을 갖춘 임실군 통합마케팅의 핵심시설이다.
 
APC는 2012년 104억원의 매출 기록을 시작으로 매년 10% 이상 증가세를 보이며 지난해에는 170억원 매출(9,000톤 출하)을 기록하는 등 매출액 200억원 달성을 목전에 두고 있다.


2020년 전북도에서 시행한 산지유통센터 평가에서 B등급으로 5,000만원의 인센티브를 거머쥐었으며 전국 원예산업 이행실적 평가에서 A등급의 성적을 내는 등 대외 평가에서도 괄목한 만한 성과를 이뤘다.


심민 군수는 “농민.농협.행정이 상호 소통?협력해 이뤄낸 값진 성과”라며 “앞으로도 변함없이 우리군 대표 통합마케팅 전문조직인 임실군 조합공동사업법인이 소기의 성과를 이룰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김철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