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의회, 제257회 임시회 마무리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02/25 [17:06]

완주군의회, 제257회 임시회 마무리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02/25 [17:06]

 


완주군의회가 25일 본회의장에서 제257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상용차 위기극복 대책마련 촉구 건의안과 5명 의원의 5분 자유발언을 끝으로 폐회했다.

 

지난 16일부터 개회된 이번 임시회에서는 2021년 주요업무 추진계획 보고청취, 2020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선임, 조례안 등 12건의 안건을 심의·의결 했다.

 

2020회계연도 완주군 결산에 대한 검사를 효율적으로 수행하기 위한 결산검사위원으로는 군의원 1명, 회계사 1명, 전임 공무원 3명으로 구성하고 결산검사대표위원으로는 윤수봉 의원이 선임됐다.

 

결산검사 위원회는 3월 26일부터 4월 14일까지 20일간, 2020회계연도 예산집행에 대해 부적정한 집행이나 낭비 사례는 없었는지 종합적으로 검사하고 분석해 검사의견서를 작성한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전북 상용차 산업 위기극복을 위한 대책마련 촉구 건의안’(김재천의원 외 10명 공동발의)을 통해 코로나 19로 세계 상용차 시장 위축에 따른 현대자동차 전주공장의 위기 극복 방안을 제시했다.

 

제시한 위기 극복 대책으로는 △ 민·관·정 협력체계 확립 △ 현대자동차측의 전주공장으로 생산물량 이관과 R&D투자 확대를 통한 생산물량 확보 △현대자동차 노조의 노사상생방안 적극 참여 △노·사·민·관·정 합심으로 위기에 대한 선제적 대응 및 지역경제 회복 노력 등에 적극 앞장서 줄 것을 촉구했다./유성수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