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IAEC 아태네트워크 국제회의 참가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10/11 [13:12]

군산시 IAEC 아태네트워크 국제회의 참가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10/11 [13:12]

 

 

군산시가 지난 6일부터 7일까지 이틀간 경북 안동시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제10회 IAEC 아시아?태평양 네트워크 국제회의에 참가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평생학습의 방향’이란 주제로 열린 이번 국제회의는 IAEC 사무총장인 마리나 까날스(스페인)를 비롯한 전세계 38개국 510개 회원도시 및 비회원도시에서 평생교육전문가 등 약 1,200여명이 참가했다.

개회식, 상임이사도시회의, 분야별 워크숍, 아태회원도시 지역회의 등이 진행됐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오프라인 병행 운영됐다.

특히 시는 일본(오카야마市), 아르헨티나(부에노스아이레스市) 등과 함께 평생학습교육도시 우수사례 발표도시로 선정됐다.

코로나19 상황에 맞춰 군산은 발표회를 가졌으며 일본과 아르헨티나는 ZOOM을 통해 참가가 이뤄졌다.

이 자리에서 장영재 교육지원과장은 발표자로 나서 ‘더불어 성장하는 평생학습도시-군산’이란 주제로 '찾아가는 동네문화카페 사업'과 국내 유일 시 직영의 '발달장애인평생학습관' 운영 사례를 발표하면서 IAEC 회원도시 관계자들의 주목과 찬사를 받았다.

또한 IAEC 국제회의 기간동안 IAEC 회원도시 관계자들과 현 평생교육사업과 미래 평생교육 방향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IAEC 아?태 네트워크 국제회의를 통해 국제 교류를 확대하고 군산에 대한 관심을 높이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 선진교육도시와의 교육정보 공유 이외에도 경제, 사회 및 문화 등에서도 활발한 교류를 통해 군산시가 세계적인 국제도시로 성장을 기대한다”고 말했다./순정일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