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대 얼굴 없는 천사, 3000만원 기탁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1/11/04 [16:41]

60대 얼굴 없는 천사, 3000만원 기탁

새만금일보 | 입력 : 2021/11/04 [16:41]

 

 천사도시 전주에 ‘노송동 얼굴 없는 천사’처럼 익명으로 거액을 기부한 또 다른 얼굴 없는 천사가 찾아와 화제이다.
 전주시는 4일 조촌동에 거주 중인 한 60대 시민이 어려웠던 시절에 많은 도움을 받았던 전주시민들에게 보답하고 싶다며 익명으로 3000만 원을 기탁해왔다고 밝혔다.


 이 기부자는 노송동 얼굴 없는 천사 등 전주시에 기부하는 여러 기부자들의 소식을 접하면서 어려운 이웃들을 돕기 위해 그간 아끼며 모아온 3000만 원을 후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전달된 후원금은 전주시 저소득시민들을 위한 복지사업에 활용될 예정이다.


 기부자는 “젊은 시절 건설현장 등에서 힘든 일을 하며 타지를 전전하며 살다가 전주에 정착하게 됐는데 본인이 어렵고 힘든 시절에 따뜻했던 이웃들이 아직도 기억이 나며 전주에서 살면서 좋은 분들을 많이 만나 마음의 위로를 많이 받았다”면서 “이제 본인이 기부를 할 수 있는 형편이 돼 앞으로도 기회가 되면 남은 생을 나누면서 살고 싶다”고 전했다.


 전주시 관계자는 “후원자님의 따뜻한 마음이 또다른 전주시민에게 이어져 따뜻한 나눔의 문화가 계속 확장돼가길 바란다”며 “열심히 모으신 귀한 성금을 생활이 어려운 전주시민들을 위해 소중히 잘 사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염형섭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