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농협·전주대, 농촌일손돕기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4/05/17 [16:34]

전북농협·전주대, 농촌일손돕기

새만금일보 | 입력 : 2024/05/17 [16:34]

 

전북농협과 전주대학교는 17일 김제시 공덕면, 용지면, 금구면 일원에서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이번 일손돕기는 전북지역대학교 총장협의회, 전북농협과 전북특별자치도간에 체결한 농촌인력 지원 활성화 협약에 따라 실시됐다. 

대학생 농촌일손돕기 시작을 알리는 이번 일손돕기에서는 전주대학교 학생 20여명이 참여해 농가의 비닐하우스 철거 및 주변 환경정비를 통해 영농철의 희망찬 시작을 돕는 보람찬 시간을 가지며 구슬땀을 흘렸다. 

김영일 전북농협 본부장은 “농촌일손돕기에 참여한 대학생들의 보람을 바탕으로 농촌에 희망과 행복을 선사할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전북농협도 지역대학생들과 함께 전임직원이 합심하여 농촌현장으로 달려가 새로운 전북농촌 시대를 열기 위해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전북농협은 앞으로도 영농철 농촌인력 부족 해소를 위해 지역대학생, 유관기관, 기업체 등과 긴밀한 협조체계 유지하고, 농촌인력중개 및 공공형계절근로를 활용해 약 14만명의 영농인력을 공급해 원활한 영농인력수급 인프라를 구축할 예정이다.

/황승훈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