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수 시장, 민선 7기 공약사업 순항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0/07/21 [17:05]

김승수 시장, 민선 7기 공약사업 순항

새만금일보 | 입력 : 2020/07/21 [17:05]

 

전주시 김승수 시장의 민선 7기 공약사업이 순항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21일 민선 7기 공약자문평가단 회의를 열고 76개 공약사업의 추진상황을 점검한 결과 2019년 하반기 목표 대비 97.5%, 임기 내 목표 대비 누적 추진율 55.37%의 이행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날 공약자문평가단은 각 분과별 회의를 통해 민선 7기 전주시가 추진해온 경제ㆍ문화ㆍ도시ㆍ공동체ㆍ복지 등 5개 분야 76개의 사업을 점검, 8개의 완료사업을 포함해 총 74개 사업이 정상 추진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공약사업 중 완료된 사업은 △전라감영 재창조 복원 △평화동 한바탕 국민체육센터 건립 △금암광장 혼잡도로 개선 △국공립 어린이집 확대 △유치원ㆍ초중고 무상교육 국가책임제 추진사업 △스마트공장 배움터 구축 △미취업 청년을 위한 청년쉼표 프로젝트 1,000추진 △영세소상공인 카드수수료 0%단계적 시행 △발달장애인거점병원 및 행동발달증진센터 설립 등 9개 사업이다.

이 중 스마트공장 배움터 구축 등 4개 사업은 공약 이행이 완료됐으나 추가 목표를 설정해 추진 중이다. 또한 전주 지식산업센터 건립 및 지원체계 구축 사업, 덕진공원 명품화 사업 등 나머지 사업들도 계획에 따라 정상 추진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약자문위원들은 “각각의 공약사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다울마당 운영, 설문조사, 공청회, SNS 등을 통해 시민들의 의견을 중시한 면이 돋보였다”면서 “공약사업의 실질적인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시민들의 눈높이에서 문제점을 해결해 나가는 과정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최현창 기획조정국장은 “민선 7기 하반기에도 선택과 집중을 통해 사업의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완성도를 높여나가겠다”며 “공약자문평가단의 객관적이고 투명한 평가와 소통행정으로 시민들에게 신뢰받는 전주시를 만들어 가도록 노력 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전주시 공약자문평가단은 시민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2019년 2월, 경험과 학식이 풍부한 분야별 전문가와 시민사회단체 대표, 일반시민 대표 등 20명으로 구성돼 공약사업에 대해 자문하고 연 2회에 걸쳐 평가를 실시해 오고 있다. /조세형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