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트코 전북 입점 800억 투자협약

새만금일보 | 기사입력 2024/05/08 [15:47]

코스트코 전북 입점 800억 투자협약

새만금일보 | 입력 : 2024/05/08 [15:47]

 

 

글로벌 유통기업 ㈜코스트코코리아가 호남권 최초로 익산시 왕궁면 일대에 입점해 향후 총 800억원을 투자한다.

이에 따라 앞으로 지역 일자리 창출과 함께 전북 경제 활성화에 활력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전북특별자치도는 8일 익산시청에서 김종훈 경제부지사, 정헌율 익산시장,한병도 국회의원, 한정수 전북특별자치도의원, 최종오 익산시의장, 조민수 ㈜코스트코코리아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스트코 매장 신설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코스트코는 ‘코스트코 홀세일’이라는 이름 하에 운영되는 미국의 회원제 창고형 할인매장으로 전 세계에 870여 개 매장이 운영되고 있고 ㈜코스트코코리아는 현재 전국에 수도권, 대도시 중심으로 18개의 코스트코 매장을 운영중에 있다.

㈜코스트코코리아는 호남권 첫 신규 투자에 나선 것으로 익산시 왕궁면 일원 약 4만㎡부지에 총 800억원을 투자해 매장을 조성하고 총 200여개의 정규직 일자리를 창출할 예정이다.

그동안 도민들은 호남권에 코스트코 매장의 부재로 대전, 세종 등 다른 지역의 매장을 방문해 이용했으나 이번 입점을 통해 도내에서 좀 더 편리하게 국내외 물품을 구입할 수 있게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신규 일자리 창출은 물론 인근지역 유동인구 유입으로 전북지역의 관광활성화 및 소비창출 등 지역경제에 긍정적인 파급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전북자치도와 익산시에서는 ㈜코스트코코리아와 함께 입점에 따른 소상공인 보호 방안으로 지역민 우선채용,지역 우수제품 입점,지역사회 공헌 등의 내용을 협의해 추진할 계획이다.

김종훈 전북특별자치도 경제부지사는“호남권 최초로 ㈜코스트코코리아가 익산에 입점하게 돼 전북자치도의 정주여건 개선과 인근지역 소비 유입, 일자리 창출 등 효과가 기대된다”며“앞으로 코스트코가 지역과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코스트코 익산점이 운영되면 주민 생활 편익 증진은 물론 유동 인구가 증가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착공에서 개점까지 관련 절차가 신속하게 추진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병도의원(익산시을)은 이날 관련 논평을 통해“익산시민이 바라던 코스트코 입점이 눈앞으로 다가와 기쁘며 향후 지역 상생과 발전을 이뤄낼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했다.

/이대기 기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